서울YWCA봉천종합사회복지관

복지관 이야기

HOME 복지관소개 복지관 이야기

복지관 이야기

복지관의 생동감 있는 현장 이야기를 만나보세요.

제목

[지역복지] 청소년이 나타났다!

작성자

관리자

작성일

2019-08-07

조회

104

​ 봉천복지관에서는

청소년의 포부 있는 도전(청포도)으로 

청소년들과 함께 하고 있습니다.


성장해야 할 시기인 청소년들에게

복지관에서는 무엇을 함께 도울 수 있는지 고민했습니다.

 

 

​다함께 청포도 화이팅!


청소년들에게 시간을 채우는 봉사활동이 아닌 

성장하고 즐거운 시간을 갖기 위해

체험부스를 기획하고 운영하기로 했습니다!! 

 

 

아동오락관 기획회의~


요맘때 페스티벌 체험부스 기획회의를 진행했습니다~

아이들과 어떻게 재밌게 놀지 고민하고 있습니다~ 

 

​내 손은 도화지~


페스티벌 때 이쁘고 빠르게 그림을 그려주기 위해 미리 연습을 했습니다~

한 친구는 꽃 그림을 그리고

한 친구는 돌고래를 그립니다.

이렇게 각자의 그림을 맡았습니다!

 

 

보드게임 은근히 어렵네요...


마치 보드게임방의 사장님처럼 게임을 미리 익히고

친구들 대상으로 게임 진행을 연습하고 있습니다~

      

이렇게 사전 연습과 교육으로 청소년들이 봉사활동에 대한 이해와

체험부스 운영의 자신감을 키웠습니다.

 

 

"​아저씨 풍선 만들어주세요~ " 

"아저씨 아니야~" 


요맘때 페스티벌 당일 모습입니다~

1층부터 아이들이 풍선을 받으며 좋아하고 있습니다.

 

청소년 봉사자들은 이렇게 말합니다.

처음에 아이들도 무섭고 풍선아트도 처음 배워서 서툴렀지만

아이들을 만날수록 친근해지고 풍선 실력도 수준급이 되어 아이들이 기다리지 않고

빨리 전달할 수 있어서 좋았다~"


 

무지개를 내 손안에~     


어린아이뿐 아니라 어른들도 페이스페인팅에 참여했습니다~

 

" 미숙한 실력이지만 아이들이 너무 좋아해줘서 기뻤다. 아이들이 어려운 그림을 그려달라고 할 때 못해줘서 미안했다."

- 페이스페인팅 청소년봉사자

 

   

시간가는 줄 모르고 놀고 있어요~

 

여기는 보드게임교실입니다~

 

 "아빠가 아이에게 게임 설명하면서 즐거워하는 표정이 기억에 남습니다~"

-보드게임 청소년봉사자

 

또한 엄마가 플리마켓에 옷 구경 하러 가면

아이들과 청소년봉사자들이 함께 보드게임을 즐겼습니다


  

나만 빼고 다 한다는 블링블링 머리~


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하는 트윙클머리 부스!

머리가 블링블링 합니다~

인기가 너무 많아 기다리는 아이들을 위해 쉬는 시간도 마다하고 열심히 봉사에 임하는

멋진 청소년봉사자들 입니다~


"하루 종일 서 있고 고개를 숙여 힘들었지만 아이들이 좋아하는 모습에 보람을 느끼고

같이 봉사한 친구들이 즐거워하는 모습에 내가 더욱 힘이 났다"

- 트윙클머리 청소년봉사자

 

 

​지금 우리는 함께 성장하고 있습니다!​ 


봉사활동을 하며 서로 친해진 청소년들~

 

"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봉천복지관을 알게 되었고, 지역 사람들과 알게 되어 뿌듯했다

아이들과 함께 놀면서 봉사의 즐거움을 찾았다"

- 청소년봉사자

 

세상에서 작은 소통을 하고 싶었던 청소년들입니다.

그 기회를 만들어주고 함께 했을 뿐입니다.

 

혼자 핸드폰과 집에서만 시간을 보내는 청소년들에게

조금 더 재밌고 정다운 세상을 보여주고 싶습니다.

등록된 파일이 없습니다.

제목

[지역복지] 청소년이 나타났다!

작성자

관리자

작성일

2019-08-07

조회

104

​ 봉천복지관에서는

청소년의 포부 있는 도전(청포도)으로 

청소년들과 함께 하고 있습니다.


성장해야 할 시기인 청소년들에게

복지관에서는 무엇을 함께 도울 수 있는지 고민했습니다.

 

 

​다함께 청포도 화이팅!


청소년들에게 시간을 채우는 봉사활동이 아닌 

성장하고 즐거운 시간을 갖기 위해

체험부스를 기획하고 운영하기로 했습니다!! 

 

 

아동오락관 기획회의~


요맘때 페스티벌 체험부스 기획회의를 진행했습니다~

아이들과 어떻게 재밌게 놀지 고민하고 있습니다~ 

 

​내 손은 도화지~


페스티벌 때 이쁘고 빠르게 그림을 그려주기 위해 미리 연습을 했습니다~

한 친구는 꽃 그림을 그리고

한 친구는 돌고래를 그립니다.

이렇게 각자의 그림을 맡았습니다!

 

 

보드게임 은근히 어렵네요...


마치 보드게임방의 사장님처럼 게임을 미리 익히고

친구들 대상으로 게임 진행을 연습하고 있습니다~

      

이렇게 사전 연습과 교육으로 청소년들이 봉사활동에 대한 이해와

체험부스 운영의 자신감을 키웠습니다.

 

 

"​아저씨 풍선 만들어주세요~ " 

"아저씨 아니야~" 


요맘때 페스티벌 당일 모습입니다~

1층부터 아이들이 풍선을 받으며 좋아하고 있습니다.

 

청소년 봉사자들은 이렇게 말합니다.

처음에 아이들도 무섭고 풍선아트도 처음 배워서 서툴렀지만

아이들을 만날수록 친근해지고 풍선 실력도 수준급이 되어 아이들이 기다리지 않고

빨리 전달할 수 있어서 좋았다~"


 

무지개를 내 손안에~     


어린아이뿐 아니라 어른들도 페이스페인팅에 참여했습니다~

 

" 미숙한 실력이지만 아이들이 너무 좋아해줘서 기뻤다. 아이들이 어려운 그림을 그려달라고 할 때 못해줘서 미안했다."

- 페이스페인팅 청소년봉사자

 

   

시간가는 줄 모르고 놀고 있어요~

 

여기는 보드게임교실입니다~

 

 "아빠가 아이에게 게임 설명하면서 즐거워하는 표정이 기억에 남습니다~"

-보드게임 청소년봉사자

 

또한 엄마가 플리마켓에 옷 구경 하러 가면

아이들과 청소년봉사자들이 함께 보드게임을 즐겼습니다


  

나만 빼고 다 한다는 블링블링 머리~


남녀노소 누구나 참여하는 트윙클머리 부스!

머리가 블링블링 합니다~

인기가 너무 많아 기다리는 아이들을 위해 쉬는 시간도 마다하고 열심히 봉사에 임하는

멋진 청소년봉사자들 입니다~


"하루 종일 서 있고 고개를 숙여 힘들었지만 아이들이 좋아하는 모습에 보람을 느끼고

같이 봉사한 친구들이 즐거워하는 모습에 내가 더욱 힘이 났다"

- 트윙클머리 청소년봉사자

 

 

​지금 우리는 함께 성장하고 있습니다!​ 


봉사활동을 하며 서로 친해진 청소년들~

 

"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봉천복지관을 알게 되었고, 지역 사람들과 알게 되어 뿌듯했다

아이들과 함께 놀면서 봉사의 즐거움을 찾았다"

- 청소년봉사자

 

세상에서 작은 소통을 하고 싶었던 청소년들입니다.

그 기회를 만들어주고 함께 했을 뿐입니다.

 

혼자 핸드폰과 집에서만 시간을 보내는 청소년들에게

조금 더 재밌고 정다운 세상을 보여주고 싶습니다.

등록된 파일이 없습니다.

이전글
2019-08-08
다음글
2019-08-04
목록